뉴욕의 메트로폴리탄 미술관, FTX 기부금 $550,000 반환에 동의

뉴욕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은 11월에 암호화폐 거래소 FTX가 붕괴하기 직전에 기부금 55만 달러를 받았으나, 이를 반환하는 데 동의했다고 금요일 법원 서류에 나와 있습니다.

FTX의 미국 업체인 웨스트 렘 쉬어 서비스가 지난해 3월과 5월에 지불한 이 기부금은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이 소송 없이 전액 반환하기로 동의했다는 것입니다.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은 기부금을 FTX 채무자에게 반환하고, FTX 채무자와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은 반환에 관해 선의의, 공정한 협상을 진행했다”며, FTX는 법원 승인 이후 1개월 이내에 상환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FTX의 창업자이자 이전 CEO인 샘 뱅크맨-프리드는 효율적인 자선활동을 장려하기 위해 거래소에서 모은 자금을 다양한 가치 있는 사업에 지원했습니다. 이제 새 경영진이 취임한 FTX는 회사가 기부한 금액을 회수하여 크레딧을 상환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 금액에는 상당한 정치 기부금도 포함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자세히 보기: 효율적인 자선활동 파워 브로커들이 샘 뱅크맨-프리드를 만드는 데 더한 역할

번역: (번역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