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거래소 Bittrex의 고객 상환 계획, 미국 정부의 반대에 직면합니다.

파산한 암호 화폐 거래소 Bittrex의 고객 현금 및 암호 환불 제안이 미국으로부터 법적 도전을 받고 있다는 수요일 법원 서류에 따르면, 여전히 제재 위반이 멀티 밀리언 달러를 미납하고 있다.

해당 회사의 미국 지사는 정규화 당국으로부터 불법 증권 거래소 운영으로 비난 받은 후, 이란, 쿠바 및 크림밀에 있는 고객들의 비즈니스를 허용하여 미국 재무부와 약 3000만 달러의 합의를 이룬 후, 5월 8일 파산 신청을 했다.

네 일 후, 해당 회사는 소송 비용과 지연 없이 고객들이 보유한 자산을 인출할 수 있도록 법원 허가를 요청했다. 금융범죄국(FinCEN)이 500만 달러를 미납 중인 미국 정부는 특혜를 받는 것은 올바르지 않다고 주장했다.

“채권자를 확인 청문회 외곽의 부계급 클래스로 분리하는 것은 부적절하다,” 정부의 서류는 말했다. Bittrex 회사들은 “[파산] 계획의 승인 전에 암호 화폐 자산 소유 문제를 결정해야 하는 이유를 입증하지 않았다.”

Bittrex의 미국 지사는 고객 현금 5,000만 달러와 고객 암호 화폐 2억 5,000만 달러를 보유하고 있다. 말티즈 운영 회사도 파산을 신청했으며, 고객 현금 및 암호 화폐 1억 2,000만 달러를 보유하고 있으며, 이 회사들은 인출을 충당할 충분한 자산을 보유하고 있다고 이전에 델라웨어 법원을 대리한 변호사들은 말했다.

정부의 이전 개입은 암호 화폐 파산 계획을 좌절시키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망가진 암호 화폐 대출업자 Voyager의 자산을 인수하려는 바이낸스의 제안은 세탁방지법(FinCEN)위원회가 지연을 야기한 후, 해당 자산의 세부 조건이 세금 또는 증권법 위반을 면제할 것이라는 이유로 포기되었다. SEC는 그 후 바이낸스를 고소했다.

Bittrex의 인출 가능 계획에 대한 청문회는 6월 14일에 열릴 예정이다.

번역: 이소현.